베스트게시판

  • 사이트 : 오늘의유머
  • 작성일시 : 2019-07-12 21:42:06

무대의상을 입고 어머니 빈소를 지킨 아이돌

3745424117_rvKyB0Lo_1562797790023.jpg
3745424117_fZlEDzUe_1562797797457.jpg




“내가 죽으면 장례식장에서 검은 상복을 입지 않았으면 좋겠다. 가장 예뻤던 무대 의상을 입고 빈소를 지켜다오.” 

어머니는 가수의 꿈을 좇고 있는 아들에게 이 같은 유언을 남겼다. 자신의 건강에 대한 걱정, 사망으로 아들이 데뷔에 지장을 받는 게 싫었다. 자신이 세상을 떠나도 아들이 연습에 열중해 그 동안 준비해온 그룹으로 하루빨리 데뷔하기를 바랐다. 자신의 부고를 외부에 알리지 않도록 했다. 4인조 보이그룹 리미트리스로 데뷔한 장문복과 그 어머니 이야기다. 

장문복과 어머니의 사연은 9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리미트리스 데뷔 쇼케이스에서 알려졌다. 장문복은 자신의 데뷔를 보지 못하고 2개월여 전 세상을 떠난 어머니 이야기를 하며 눈물을 쏟았다. 

소속사 ONO엔터테인먼트 관계자에 따르면 장문복의 어머니는 난소암으로 2년여 간 투병 끝에 지난 5월 세상을 떠났다. 애초 병원에서는 고인이 12월까지 살 수 있다는 이야기를 했고 소속사에서는 고인에게 아들의 그룹 데뷔를 보여줘야 한다는 판단으로 리미트리스의 데뷔를 5월로 정했다. 그러나 데뷔 확정 후 일주일만에 고인의 상태는 급격히 나빠졌고 끝내 세상을 떠났다. 

장문복은 어머니의 유언에 따라 기존 무대 의상 중 흰색 의상을 입고 빈소를 지켰다. 친지들도 화사한 분위기의 옷을 입었다. 

고인은 자신의 투병 사실도 아들에게 숨겼다. 암이 4기가 된 상태에서 장문복은 어머니의 병을 알았다. 그런 어머니의 마음이 장문복과 리미트리스의 활동에 어떤 모습으로 나타날지 지켜볼 일이다. 

하략




3745424117_JzmjHhGd_1562797803202.jpg


아이고... 언제 이런 일이 있었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장문복 씨 힘내시길...



No 제목 작성일시 조회수
333771 더불어민주당에서 최근 만든 포스터   2019-07-23 16:02:05 0
333770 간악한 쪽바리들의 속마음. jpg   2019-07-23 15:42:03 0
333769 평화롭고 단란한 컨셉샷   2019-07-23 15:32:08 0
333768 웰시코기 경주대회   2019-07-23 15:32:06 0
333767 개드립도 찰떡궁합   2019-07-23 14:22:04 0
333766 일본 혐한 시위대에게 참교육하는 야쿠자 형님들.jpg   2019-07-23 13:42:04 0
333765 인생 최대 위기를 맞이한 여자   2019-07-23 13:22:05 2
333764 장도연 싸인.jpg   2019-07-23 13:22:04 0
333763 탈북자의 통일반대 이유   2019-07-23 13:02:03 1
333762 후방)수녀와의 하룻밤 만화.jpg   2019-07-23 12:52:04 1
333761 상가 상인들에게 사랑을 받던 길고양이 나비   2019-07-23 11:52:03 1
333760 [영화걸작선] 걸캅스 프리뷰.jpg   2019-07-23 11:42:03 1
333759 경리단길 근황.jpg   2019-07-23 10:52:05 1
333758 루리웹의 팩트폭행 필살기 수준 .jpg   2019-07-23 10:12:09 1
333757 우리나라 물맑은 해수욕장 끝판왕 투탑!   2019-07-23 10:12:08 1
333756 삼국지) 황제를 구워삶는 조조   2019-07-23 10:12:06 1
333755 절대해서는 안되는 수술   2019-07-23 05:42:04 3
333754 황제가 우리에게 남긴 약속   2019-07-23 05:32:03 2
333753 보석 애벌레의 신기한 변태 과정   2019-07-23 05:22:05 3
333752 어렸을때 이상했던 친구 집안   2019-07-23 04:42:03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