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게시판

  • 사이트 : 오늘의유머
  • 작성일시 : 2019-08-14 23:12:06

야놀자 근황

3줄 요약
1. 서울 여행할려고 아침에 야놀자로 신촌에 모텔잡음
2. 퇴근 30분전에 야놀자 고객센터에서 취소통보 전화 받음.
3. 이것저것 따지니 야놀자에서도 실수한 부분이 있으니 3000포인트 지급하겠다고 제안하길레 거절
.
 
 
 
 
 
1 무한대실 소개For Web.jpg
 
 
 
 
 
야놀자에는 ‘무한쿠폰룸이라는 혜자제도가 있습니다. 결제할 때 정상가에서 만원을 할인받고, 동일한 숙소에서 사용할 수 있는 50%할인쿠폰을 지급해주는 제도죠.
2 결제내역.jpg 

저는 지방에서 직장생활하는 평범한 회사원입니다. 금요일 연차를 내고 34일간 서울여행을 계획하며 첫날 숙소를 신촌 모처에 있는 모텔로 잡았습니다. 4만원에 공휴일 전날 신촌에서 방을 잡을 수 있고, 쿠폰도 받을 수 있으니 경비를 많이 줄일 수 있겠죠?
 
3통화기록.jpg 

회사에서 서울행 버스를 탈 생각에 들떠 엉덩이가 들썩들썩하는 찰나! 모르는 번호로 전화가 오길래 거래처인가 싶어서 받았습니다. 생각외로 엄청 나이 지긋한 분이셔서 놀랐습니다. 제가 예약한 모텔 주인인데, 밑도 끝도 없이 모텔 예약을 취소해달라고 하시네요. 아니, 체크인이 6시부터인데 4시에 취소요청을 하신다고요?
이유를 물었습니다. 주말이나 공휴일 전날에는 수익성이 떨어지는 무한쿠폰룸을 운영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알겠으니까 일단 퇴근하고 다시 전화드려도 되냐고 물으니 알겠다고 하셨습니다. 그런데 저와 통화가 끝나자마자 야놀자측에 전화를 하셨는지 고객센터에서 전화가 와서 대뜸 예약이 취소될 것이고, 금액은 전액 환불예정이다. 라고 통보하시는군요. 제가 잘못 예약한 것도 아니고 아침 8시에(실제론 727분이었습니다.) 예약한걸 체크인 한시간 반전에 전화로 취소통보하는 게 어디 있냐, 공휴일 전날 이 시간에 방을 어떻게 다시 구하냐 등등 따져 물었더니 취소규정이 그렇기에 어쩔 수 없다. 죄송하게 생각한다는 말만 되풀이합니다.
 4 입실가능.jpg

쿠폰혜택 같은 건 포기 할 테니 이미 예약한 방이라도 사용할 수 있게 해달라니까 이미 만실이라 불가능하다고합니다. 야놀자측에도 일부 책임이 있으니 3000포인트를 지급하겠다고, 그게 최선이라고 하길래 괜찮다고 하고 끊었습니다. 글로 다시 정리하면서도 참 웃기네요. 반전이 그 모텔 예약페이지 들어가니까 분명 상담원은 만실이라고 그랬는데 예약이 가능하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ㅠ 이부분이 유머
6.jpg 
5.jpg

사무실에 같이 일하는 분한테 퇴근길에 이야기했더니 한국에선 있을 수 있는 일이지. 다른나라 같으면 난리가 날텐데.” 라고 하시네요. 빡치는데 뭔가 또 공감이 가서 슬픕니다. 맥주 한 캔 땡기는 날이네요
 

 

 

 

 
















No 제목 작성일시 조회수
334599 아침엔 2개이고 점심땐 1개인 것은? .jpg   2019-09-15 16:42:05 0
334598 식당 메뉴판 번역 대참사.jpg   2019-09-15 16:32:12 0
334597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64.GIF   2019-09-15 16:32:10 0
334596 대륙의 마지막 양심   2019-09-15 16:32:07 0
334595 미술품 복원참사.jpg   2019-09-15 15:32:03 0
334594 부산시 교육청 근황   2019-09-15 14:22:03 0
334593 웃긴 야생동물 사진전 수상작 모음   2019-09-15 13:52:04 0
334592 눈치빠른 정연지양   2019-09-15 13:32:04 0
334591 20세기 레전드 독일인.jpg   2019-09-15 13:22:03 0
334590 김동현 약올리는 이진호.jpg   2019-09-15 12:52:04 0
334589 어릴땐 그냥 멋있게 봤는데 커서보니 다르게 보임   2019-09-15 11:42:04 0
334588 ??? : " 우리엄마!!! 너 그안에 우리엄마!!!!!"   2019-09-15 10:42:04 0
334587 닥터앤닥터 - 팀닥터베르 세 번째 자작곡 - 탈모송   2019-09-15 10:12:04 0
334586 만화) 고양이가 지켜본 것   2019-09-15 07:42:06 0
334585 장성규가 웃을때 입만 웃는 이유   2019-09-15 06:52:04 0
334584 부가티 시론 시속 490.48km 돌파.jpg   2019-09-15 06:42:04 0
334583 멕시코 축구 TV중계중 찍힌 담배피는 아이.jpg   2019-09-15 06:32:04 0
334582 홍보대사의 두얼굴   2019-09-15 06:22:03 0
334581 명절 잔소리 방어 티셔츠   2019-09-15 03:42:04 0
334580 정신차린 위수지역.jpg   2019-09-15 02:42:0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