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게시판

  • 사이트 : SLRCLUB
  • 작성일시 : 2017-01-12 02:40:04

고딩과 바람난 남편 해임

'남편이 여고생과 바람났다’는 사연이 커뮤니티와 SNS에서 확산된 가운데 사연 속 남편의 회사측이 홈페이지를 통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이 남성의 직업은 청소년 지도사였다.

지난 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8살 고딩 제자랑 바람난 남편’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결혼한 지 1년 정도 됐다”고 밝힌 A씨는 “남편이 청소년 사회복지사이며 그곳에서 동아리 활동으로 들어온 18살 학생과 바람이 났다”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A씨는 “남편의 바람으로 인해 정신적인 충격을 받아 정신과 상담을 받았지만, 남편과 함께 부부 상담을 받으며 좋아지길 기대하며 노력했다”고 고백했다. 이와중에 “사람을 죽인 것도 아닌데 남자가 그럴 수 있지”라고 말하는 시아버지는 A씨를 분노하게 만들었다.

이어 “부부 상담을 통해 남편과 갈등을 해결하고 행복하게 살고 싶었다”고 밝힌 A씨는 “하지만 그 여학생과 남편의 외도는 계속됐다”며 울분을 토로했다. 여학생을 만나 타일러도 봤지만 끝내 이혼을 요구하는 남편에게 상실감을 느낀 글쓴이는 집에서 약을 먹고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201701120203_61120011192845_1.jpg201701120203_61120011192845_2.jpg201701120203_61120011192845_3.jpg



No 제목 작성일시 조회수
292846 네이트 판 펌) 한약먹고 신장이식 한다던 판의 진실   2017-08-23 10:42:04 1
292845 목아돼님 페북]동료가 당한 고통, 못봤나 했는데 보긴 다 봤구나 (김세의   2017-08-23 10:22:04 1
292844 요즘 일본 초등학생 이름 근황.jpg   2017-08-23 10:12:07 1
292843 누나를 위해 남동생이....   2017-08-23 10:12:05 3
292842 인간을 발견한 좀비.jpg   2017-08-23 10:02:04 3
292841 새벽에 한명숙 전 총리 만기출소..   2017-08-23 09:52:06 1
292840 한국인 남성, 日편의점 앞에서 여성 흉기로 찔러 체포   2017-08-23 09:32:04 2
292839 한국이 안전한 나라인지 실험해보는 외국인들.jpg   2017-08-23 08:52:05 4
292838 sbs 김용권 PD 페북,   2017-08-23 08:32:05 1
292837 향방작계 훈련 중에 단체로 말벌에 쏘여서 치료받고 왔습니다..   2017-08-23 08:32:04 0
292836 문재인 우표 추가발행 소식을 들은 되팔이.jpg   2017-08-23 07:52:04 2
292835 방탄소년단이 유명하긴 유명한가봐요   2017-08-23 07:02:04 0
292834 일본의 교과서 낙서방지 방법   2017-08-23 06:52:04 3
292833 줄건 없고 이니랑 청와대에 이거라도 줍시다!   2017-08-23 06:22:03 1
292832 어느 잔인한 장난에 대한 이야기   2017-08-23 06:12:12 3
292831 엠빙신 X베 기자 근황   2017-08-23 05:02:04 2
292830 검은사막으로 제 캐릭터를 만들었습니다. 근데 문제가 생겼어요   2017-08-23 04:42:04 1
292829 초등학교 여자아이가 O형 백혈구 헌혈에 도움이 필요합니다   2017-08-23 04:22:05 1
292828 약혐) 택시 괴담 만화   2017-08-23 04:02:06 2
292827 새컴퓨터가 왔습니다.   2017-08-23 04:02:04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