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게시판

  • 사이트 : SLRCLUB
  • 작성일시 : 2017-01-12 02:40:04

고딩과 바람난 남편 해임

'남편이 여고생과 바람났다’는 사연이 커뮤니티와 SNS에서 확산된 가운데 사연 속 남편의 회사측이 홈페이지를 통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이 남성의 직업은 청소년 지도사였다.

지난 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8살 고딩 제자랑 바람난 남편’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결혼한 지 1년 정도 됐다”고 밝힌 A씨는 “남편이 청소년 사회복지사이며 그곳에서 동아리 활동으로 들어온 18살 학생과 바람이 났다”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A씨는 “남편의 바람으로 인해 정신적인 충격을 받아 정신과 상담을 받았지만, 남편과 함께 부부 상담을 받으며 좋아지길 기대하며 노력했다”고 고백했다. 이와중에 “사람을 죽인 것도 아닌데 남자가 그럴 수 있지”라고 말하는 시아버지는 A씨를 분노하게 만들었다.

이어 “부부 상담을 통해 남편과 갈등을 해결하고 행복하게 살고 싶었다”고 밝힌 A씨는 “하지만 그 여학생과 남편의 외도는 계속됐다”며 울분을 토로했다. 여학생을 만나 타일러도 봤지만 끝내 이혼을 요구하는 남편에게 상실감을 느낀 글쓴이는 집에서 약을 먹고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201701120203_61120011192845_1.jpg201701120203_61120011192845_2.jpg201701120203_61120011192845_3.jpg



No 제목 작성일시 조회수
292787 생전 처음 겪어본 일식 현상, 그리고 미국의 변화   2017-08-22 20:22:16 1
292786 와이프의 본심   2017-08-22 20:22:07 3
292785 특이점이 온 응원봉   2017-08-22 20:12:18 3
292784 박정희 “유부녀 능욕하고 가정파탄시켜”   2017-08-22 20:12:10 1
292783 백종원이 말하는 맛있는 라면   2017-08-22 20:12:07 1
292782 경주 지진 당시 명문클럽의 SNS   2017-08-22 20:02:04 2
292781 文대통령 "공영방송 독립성 무너져…신뢰 땅에 떨어진 지 오래"   2017-08-22 19:32:04 1
292780 내리막길 브레이크 고장 사고 대처   2017-08-22 19:12:06 2
292779 다이어트하는 만화   2017-08-22 18:32:05 1
292778 '국회의원 국민소환제 제정을 위해!'.gisa   2017-08-22 18:12:05 0
292777 충격! 폐기 음식 먹는다고 뭐라하는 편의점 사장   2017-08-22 18:02:03 5
292776 일본은 야만입니다. 본질적으로 야만입니다.   2017-08-22 17:52:06 5
292775 돈 많다고 자랑하는 인간들 보세요   2017-08-22 17:42:06 3
292774 참언론인은 침묵하지않았다 "공범자들" CGV 30개 상영관 추가 소식!!   2017-08-22 17:32:08 0
292773 수련회를 박살내버린 학생   2017-08-22 17:22:14 3
292772 모양만 정상이면 뭐합니까   2017-08-22 17:22:12 2
292771 실화) 집에 배달 온 택배기사가 젊은 여성   2017-08-22 17:22:10 5
292770 혜민스님:답이 없어도 들어주는 것이 가장 큰 위로   2017-08-22 17:22:06 1
292769 10년 동안 재벌들의 변화 (feat. 낙수효과).jpg   2017-08-22 17:02:08 2
292768 MBC 아나운서 "수정할 수 없는 앵커멘트 읽어야 했다"   2017-08-22 17:02:05 3